사용자 삽입 이미지

10월17일 고양 아이스링크에서는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 하이원-프리 블레이즈 3차전 경기가 열렸습니다.
첫번째 맞대결에서 승리하면서 상승세를 탔던 하이원이 2차전에서 프리블레이즈에게 패하면서 기세가 한풀꺾인반만..  안양과의 경기에서 3연패, 그리고 하이원과 1패뒤 1승을 거둔 프리 블레이즈의 피할수 없는 한판 승부였습니다.  2차전 하이원에게 손쉽게 승리를 하면서 상승세를 탄 프리블레이즈를 맞이해서 하이원이 어떻게 경기를 풀어나갈지 궁금한 경기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P 12분경 알렉스부레와 서신일의 도움을 받아서 골을 성공시키는 김동환 선수의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5분경 파워플레이 상황에서 우에노 히로키와 김은준의 연결을 받아서 추가골을 터트리는 이용준선수

하이원은 1P 파워플레이 상황등을 잘 살려 선취점과 추가득점을 합니다.~
1P의 상승세를 이어 나간 하이원은 2P 알렉스 부레와 김은준이 연속득점에 성공하면서 4:0으로 앞서나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하이원은 2P 9분경부터 이시오카 빈, 이마죠 카즈토모, 콘도 가즈마사에게 38초 동안 3개의 골을 허용하면서 급격히 무너지기 시작합니다.~  3P 중반까지 양팀의 공격은 계속 이어져 나갔습니다.  3P 16분경 프리 블레이즈의 콜 자렛 선수가 동점골을 성공하면서 분위기를 프리블레이즈 쪽으로 이끌어 갑니다.  이후 추가 골이 터지지 않아서 연장전에 돌입하게 됩니다.~ 


연장전 2분경 하이원에 최정식 선수가 프리 블레이즈 골리와의 1:1 대결에서 가랑이 사이로 골을 넣으면서 3차전 연장전 혈투끝에 하이원이 프리블레이즈를 5:4로 물리치면 3차전을 승리로 이끌었습니다.

초반 4골을 넣으면 기분좋게 출발하던 하이원이 2P중반 짧은 시간에 3실점을 하면서 급격히 무너지고 3P막판 추가골까지 허용하면서 패색이 짙었습니다.  하지만 하이원에 최정식 선수가 끝내기 골을 넣으면서 하이원에 승리를 안겨줍니다.  이번시즌들어서 골이 없었던 최정식 선수는 팀이 어려울때 귀중한 골로 승리를 이끌어준 선수가 되었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0 20, 2010 10:00 10 20, 2010 10:00
Posted by MyDrama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기전 국가연주때의 선수들의 모습


10월 16일 고양아이스링크에서 하이원-블레이즈의 2차전 경기가 열렸습니다.
목요일 좋은 컨디션으로 승리를 거둔 하이원과 한국원정 4연패라는 좋지 못한 성적의 프리 블레이즈.
연승을 이여가려는 하이원과 한국원정 첫승을 원하는 프리 블레이즈의 대결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골은 4분여경 하이원에 이용준 선수의 손에서 나왔습니다. 알렉스 부레와 서신일의 도움을 받아 골에 성공하였습니다.  1P때 터진 이용준의 골로 하이원은 기세를 잡으며 1P활발한 공격으로 이어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P 활발한 공격을 하던 하이원은 19분경 프리블레이즈의 브래드 패리눅, 다나카 고의 패스를 받은 가와이 타쿠마가 파워플레이에서 득점을 하면서 1P에 동점을 경기를 끝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P리어드의 주도권을 2P까지 끌고간 하이원은 브라이언 영과 이용준의 패스를 받은 서신일이 득점을 하면서 다시 리드를 하며 더욱더 공격적으로 공격을 합니다.


하지만 하이원은 7분부터 집중력이 떨어지면서 3골을 프리 블레이즈에 연속실점을 하면서 2피어리드를 끝마치게 됩니다.

3P 들어서면서 프리 블레이즈에 콜 자렛 선수가 추가득점을 하면서 분위기는 프리 블레이드쪽으로 흘러갑니다.
하지만 3P 7분경 하이원에 팀 스미스 선수가 득점을 하면서 추격해 나갑니다.

3P후반 양팀에 공방전이 치열했지만 프리 블레이즈가 추가 실점을 하지않고 경기를 끝마침니다.
프리 블레이즈는 한국 원정에서 4패후 귀한 1승을 챙기며 다음날 하이원과의 3차전에 대비합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0 19, 2010 13:38 10 19, 2010 13:38
Posted by MyDrama

2010년 10월 14일 고양아이스링크에서 하이원-프리 블레이즈 고양1차전 홈경기가 열렸습니다.  초반부터 접전에 접전을 하던 양팀은 하이원의 파워플레이 찬스에서 야마다유야의 골로 선제점을 얻었습니다.  10여분뒤 안현민이 팀스미스와의 2:1찬스를 잘 살려 2:0으로 앞서갑니다.  2피어리드 반격에 나선 프리 블레이즈는 10여분쯤 스즈키 마스히토가 만회골을 성공시킵니다.  이후 분위기가 프리 블레이즈쪽으로 기우는가 했는데 김동환과 알렉스 부레가 골을 성공시키며 4:1로 앞서나갑니다.  3피리어드 주장 다나카 고와 브래드 패리눅의 골로 4:3으로 한점차 추격을 합니다.  하지만 알렉스 부레가 김형준의 패스를 받아서 침착하게 골로 성공시키면서 5:3로 달아납니다.   종료 10여초를 남기고 플리블레이즈는 이시오카 빈이 골을 성공시키지만 남은 시간 10초의 짧은시간에 더이상 공격을 펼칠수가 없어서 5:4로 하이원이 승리를 하게 됩니다.

하이원은 선수들의 유기적인 플레이가 돋보였습니다.  공격의 흐름이 끊기지않고 계속 이루어져서 승리를 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프리블레이즈는 막판 뒷심이 좋았지만 여러번의 골 찬스를 성공하지 못해서 패한것 같습니다.~

다음 2차전은 10월 16일 고양아이스링크에서 열립니다.

더 많은 사진은  http://HockeyPhoto.co.kr  에서 확인하세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0 15, 2010 13:07 10 15, 2010 13:07
Posted by MyDrama

2010년 10월 12일 한라-블레이즈 안양3차전 경기가 안양 실내빙상장에서 열렸습니다.
매 피리어드마다 숨막히는 접전이 펜들을 즐겁게 해주었습니다.  연장까지가는 접전끝에 한라가 블리블레이즈를 4:3으로 누르고 프리블레이즈와 홈 3연전을 모두 승리하면서 리그2위로 올라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0 14, 2010 10:05 10 14, 2010 10:05
Posted by MyDrama
2010년 10월 10일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 한라-블레이즈 안양2차전이 안양빙상장에서 열렸습니다.
전날 패배를 설욕하고자 하는 블레이즈와 상승세를 이어가고자 하는 안양한라의 팽팽한 접전이 예상되었습니다.

이날은 제가 사용하는 1D MK III 바디의 다음버젼인 1D MK VI 를 테스트 할 수 있어서 동영상을 촬영해보았습니다.
일반 동영상 카메라와는 다르게 촛점링을 촬영때 계속 돌려줘야하는 단점이 있어서 아이스하키 촬영에는 좀 맞지 않은 결과를 얻었습니다.  핀이 좀 나가고 화면이 좀 뿌엿더라도 이해하고 봐주세요.



프리블레이즈 선수들의 몸풀기






한라 선수들 몸풀기




프리 블레이즈에서 아시아리그 첫시즌을 시작한 김혁선수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리블레이즈 주장 다나카 고




 경기시작되고 얼마되지 않아서 프리 블레이즈에 주장 다나카 고 선수가 선취득점을 합니다.~  개인적으로 안양한라의 경우 몸이 나중에 풀리는 경우가 많아서 시작5분이 중요한데 그 전에 골을 먹어서 약간은 불안한 출발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P 시작과 거의 동시에 김원중 선수와 박우상 선수가 연속득점에 성공하면 분위기를 안양한라쪽으로 몰아갑니다.
2P에 역전에 성공한 안양한라는 이기세를 몰아서 3P에도 더욱더 강한 공격으로 프리블레이즈를압박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P들어서면서 강한 공격으로 밀어붙이 한라는 9분여 한라의 주장 김우재의 득점으로 분우기를 완전히 한라쪽으로 바꾸어 놓습니다.  전날 경기 부상으로 턱 아래를 28바늘이나 꿰맨 김우재는 부상에도 불구하고 팀을 위해서 헌신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P 종료시간 5분여를 남기고 파워플레이 상황에서 블레이즈 콜자렛 선수의 강력한 슬랩샷으로 1점차로 따라붙습니다.  남은시간 동점을 만들려는 프리블레이즈와 1점을 지키려는 안양한라의 접전이 예상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격에 불씨를 살려놓은 프리블레이즈는 아쉽지만 1분뒤 안양한라의 신상우 선수에게 추가득점을 허용하며 경기를 끝냅니다.~~  한라는 프리블레이즈이 끈질긴 추격에 더 강한공격으로 맞섯고, 프리블레이즈는 안양한라의 적극적인 공세에 밀려 이날 선취점을 얻고도 패배를 하고 말았습니다.






경기 하일라이트 동영상및 사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0 12, 2010 11:00 10 12, 2010 11:00
Posted by MyDrama

BLOG main image
한곳에 빠져있다는것 어쩌면 행복한 일이다. 하지만 한곳만 바라보다 다른 시선을 놓쳐 버리고후회 할때도 있다.. 그러나 지금은 한곳만을 응시하고 싶다 그것이 그릇된 선택이라도 말이다. by MyDrama

카테고리

전체 (247)
Flying ChaeWoo (5)
Photo (116)
Bicycle Life (65)
GPS (26)
Digital Appliance (34)

글 보관함

달력

«   8 201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1015808
Today : 274 Yesterday : 473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